2020 장애인문화예술축제 A+FESTIVAL
전시프로그램

묵향이 타오르는 장애인 서화 ‘한지등’ 작품

사.한국장애인서예협회

www.ablecalli.com
전시소개

대한민국의 장애인 서화작가들이 한지에 한 자 한 자 정성스레 인내심과 혼을 담아 쓴 서화작품이 우리나라 전통유산인 ‘등’과 만나 그 아름다움과 기품이 한층 더해졌습니다.
타오르는 묵향이 풍겨지는 것만 같은 서화등을 통해 소망이 배가 되는 것만 같은 행복하고 따뜻한 느낌을 느껴보시기 바랍니다.

참가자

박영실, 이명상, 김동영, 송옥진, 우광현, 이명휘, 김양희